맥덕 테이스팅 노트

5,000

맥주 한잔도 그냥 마시지 않는다

맥덕을 위한 테이스팅 노트

설명

이른바 ‘맥주 덕후’들은 맥주 한잔도 그냥 마시는 법이 없습니다.

맥주를 맛보는 과정을 처음부터 끝까지 뜯어보면서 우리는 맥주의 세계에 더욱더 깊이 빠져들게 됩니다.

느낀 맛을 하나하나 기록해두면 나중에 자신의 맛 취향을 파악하는 데 좋은 지표가 되기도 하고요.

무엇보다 맥주 스타일 별로 맛의 특징을 기억하고 훈련할 때 유용합니다.

 

맥주 맛을 더 심도있고 감각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비어포스트가 테이스팅 노트를 준비했습니다.

맥덕력이 +10 상승할 것만 같은 느낌적인 느낌?

 

노트 안에는 맥주 시음 경험을 편리하게 기록할 수 있는 공간이 세세하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밝기와 거품의 지속성 등 맥주의 외관, 향에서 무엇이 연상되는지, 입안에서 느껴지는 질감은 어떤지,

심지어 맥주의 구매처와 포장 상태, 패키징 날짜까지 상세하게 기록할 수 있죠.

 

테이스팅 기록란 외에도, 생각과 느낌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무지 공간 역시 충분하답니다.

틈틈이 삽입되어 있는 맥주 관련 명언은 우리의 맥주 생활을 더욱더 풍성하게 해줍니다.

이밖에도 맥주 테이스팅 방법, 테이스팅 노트 작성법, 한국 크래프트 브루어리 목록 등 유익한 정보도 같이 담겨있는 노트입니다.

 

노트 뒤표지에는 비어포스트를 나타내는 보리 펜 이미지와 함께 또 다른 명언이 새겨져 있습니다.

“안 좋은 맥주를 마시기에 인생은 너무 짧다.”

여기에 공감하지 않을 맥덕이 있을까요? 인생은 짧고, 좋은 맥주는 많습니다!

 

크래프트 맥주의 갬성을 표현하고자 친환경 크라프트지를 사용했습니다.

<2020 대한민국 수제맥주 가이드북>과 함께 사용하면 더욱더 멋들어진다는 거, 알고 계시죠?

비어포스트와 함께 찐맥덕으로 거듭나봅시다.

상품평

아직 상품평이 없습니다.

“맥덕 테이스팅 노트”의 첫 상품평을 남겨주세요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Post comment

You may also like…